2012년 9월 26일 수요일

삼성과 애플에 대한 외국 네티즌들의 진짜 반응

 요즘 국내에서의 애플이나 삼성 관련된 기사들을 보면 삼성을 욕하는 내용들이 상당히 많습니다. 삼성에 좋은 기사나 애플에 안좋은 기사가 나오면 언론플레이다 돈주고 기사썼다 한국만 삼성 옹호하지 외국에선 취급도 안해준다. 는 식의 댓글을 자주 볼 수 있는데요.

 요즘 진짜 돌아가는 상황을 오히려 국내 네티즌들이 더 모르는것 같아서 외국의 네티즌들의 반응들을 소개할까 합니다. 제가 느끼기에는 한국 내에서만큼 애플에 옹호적인 곳이 없고, 삼성에 비판적인 곳이 없는것 같습니다. 있는 그대로의 사실입니다.

아래는 Engadget이라는 IT 사이트에 올라온 갤럭시 노트 2에 대한 기사와 거기에 달린 댓글들입니다.



해당 기사 링크 :
http://www.engadget.com/2012/09/26/samsung-galaxy-note-ii-launch-korea/#disqus_thread


그리고 아래는 어제 나돌았던 삼성 휴대폰들의 보안 취약 소문들이 실은 이미 패치된거였다는 추가 정정 보도와 그에 대한 댓글입니다.


원문 링크:
http://www.engadget.com/2012/09/26/samsung-patched-dirty-USSD-vulnerability/#disqus_thread

상관도 없는 애플을 비아냥거리고, 거기에 동의하지 않는 글엔 공감이 없습니다.


더 격렬한건 애플에 대한 공격입니다.
아래는 애플의 라이트닝 케이블이 정품만 사용할 수 있다. 라는 기사와 댓글입니다.




애플에 관련된 기사만 나오면 득달같이 달려들어서 누가 더 잘까나 시합을 합니다.
애플 옹호하는 사람들이 가끔 나타나면 다구리는 기본입니다.

검색해보시면 위에 소개한 기사들보다 훨씬 더 심한 것들이 많습니다. 특히 소송 직후의 기사에는 조롱 뿐만 아니라, 진심으로 분노해서 욕설을 퍼붓는 댓글이 엄청나게 많습니다. 지금은 많이 진정되서 조롱에 그치는 것입니다.


다른 사이트들도 많이 있지만 특히 engadget이 베플 순으로 정렬하는 기능이 있어서 예를 들었습니다.

http://www.theverge.com , http://www.cnet.com/http://gizmodo.com
와 같은 다른 IT 정보 사이트들을 들어가봐도 부분적으로 애플 옹호하는 사람들과 삼성 욕하는 사람들이 있지만, 전체적인 흐름은 무조건 애플은 까고보자이고, 삼성은 제품이 좋으면 좋다. 안좋은점이 있어도 욕하기보다는 아쉽다 라는 식으로 표현합니다. 삼성이 부족함을 채워주는데까지 시간이 얼마 걸리지 않는 능력있고 성실한 기업으로 이미지가 이미 박혀있습니다.

gizmodo의 It doesn't work. 논평. (애플을 비꼬는 표현)
http://gizmodo.com/5946425/the-new-apple-it-doesnt-just-work


삼성의 해외에서의 이미지가 많이 달라졌다는것은 광고에서도 느낄 수 있습니다.

갤럭시s3 해외광고 extended 버전


유투브에 달린 댓글을 보시면 오그라들정도로 태어나서 본 광고중에 가장 아름다운 광고라는 표현도 있고 전체적으로 상당한 호평인걸 알 수 있습니다. 그리고 개중에 아이폰을 비하하는 글도 상당합니다.


갤럭시 노트 2를 소개하는 영상입니다.


베플은
this is what i call a SmartPhone. (이게 진짜 스마트폰이지.)
댓글들을 보면 희한할 정도로 선플의 연속입니다.

아래는 삼성의 패럴림픽 광고



이 광고 또한 외국인들에게 상당한 감동과 동기부여를 주고 있음을 댓글을 통해 알 수 있습니다. 중간에 삼성의 간접광고가 들어있음에도 불구하고 그것을 지적하는 사람이 없습니다.


물론 국산품을 사랑해서 애국하는것도 좋지만, 그런것보다도 있는그대로 상황을 읽는게 진짜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이런거 알아서 뭐할거냐? 라고 하시는 분들에게 꼭 드리고 싶은 말씀은, 세상을 살다가 실패하는 것들. 연애나 사업이나 투자 취업 등등..

세상 모든 실패는 상황을 오판함으로 인해서 생긴다는것.

그러니 실패하지 않으려면 상황을 있는그대로 볼 줄 알아야 하고, 그건 갑작스럽게 되는것이 아니라 평소에 연습을 해놓아야하는것이라는 말씀을 드리고 싶습니다.

삼성과 애플에 대해서 유난히 국내에서만 일방적으로 애플편을 드는것 같아서 포스팅을 해보았습니다. 오해가 좀 줄어들었으면 좋겠네요.

댓글 18개:

  1. 왜 아이폰 출시나 그런기사에대한 반응도 필요할듯 합니다.
    두개의 반응을 다 보고 판단해야되는데 삼성꺼만 나와서...;
    객관적일수가 없네요

    답글삭제
  2. 중간에 라이트닝에 대한 기사와 삼성 보안취약점에 대한기사가 비슷한 느낌의 기사가 아닌가합니다. 아이폰 출시때는 사람들이 다 실망해서 국내고 해외고 다 애플에 대해 공격 일관이었기 때문에 오히려 객관적이지 못할것 같아서요 ㅎ 소송판결때는 욕에 비아냥에 아주 말도 못했구요.. rounded rectangle 조크가 대유행 했었어요. 2탄을 써야할라나..^^;

    답글삭제
  3. 라벨: imap, 갤럭시, 갤럭시 s3, 갤럭시 노트, 갤럭시 노트2, 광고, 네티즌, 라이벌, 비교, 삼성, 선플, 스마트, 스마트 세상, 아이폰, 아이폰5, 악플, 애플, 애플 지도..

    라벨 순서만 보더라도 삼성에 우호적인 블로그입니다. 아이폰에 대한 반응이 궁금하시면 다른 글도 써달라고 하실게 아니라 다른 웹페이지를 찾아보시는게 맞겠네요. 결국에 최종 판단은 각자의 몫.

    답글삭제
    답글
    1. 라벨 순서랑 무슨 상관인지 ;; 삼성 옹호하는 글 맞아요. 그렇다고해서 왜곡을 한다는 뜻은 아니죠. 골라서 번역한게 아니라 그냥 가장 최근 기사를 기져온겁니다. 아이폰에 대한 반응을 가져오면 훨씬 더 삼성 옹호할 수 있어요. 제가 편파적이면 애플 욕하는 글을 잔뜩 가져왔겠죠. 애플 옹호하는 글은 찾기도 힘들정도로 욕하는글이 많습니다.솔직히 저는 아이폰을 욕하는것보다는 삼성에 대한 이미지가 외국에서 나쁘지 않다는걸 더 알리고 싶었던것 뿐입니다.

      삭제
    2. 과연 이 사람이 엔가젯에 들어가서 여론 확인은 해봤을까?

      라벨 순서가지고 뭐라 하네 ㅋㅋㅋ 이정도 음모론이면 병이다 병.

      그리고 애플에 우호적인건 되고, 삼성에 우호적인건 안되나? 애플도 삼성 만만치 않게 지저분한 구석이 많은 기업인데?

      블로그 주인분이 익명댓글 차단(되는지는 모르겠지만) 했으면 댓글 달지도 못했을 인간들이 별 얼토당토 않은 소리나 던지고 도망가네... 허허 참.

      삭제
    3. 솔직히 말해서 애플이나 삼성이나 둘다 잘만드는데, 개인적으로 삼성이 배터리 탈착형이라는 점과 화면이 크고, 안드로이드가 개방성이 좋아서 삼성폰이 훨씬 편하다. 아이폰도 나름 장점이 있기 때문에 쓰는 사람이 당연히 있는 것이지만, 그렇다고 객관적인 사실을 부인하면서 까지 국내 기업을 비판하는 것은 옳지 못하다. 그리고 웃기는 사실은 외국인들은 자기들의 회사를 비난하고 한국은 한국의 회사를 비난하는 꼴은 전세계 어디를 가나 똑같은 현상이라는 것이 이 블로그에서 제시한 자료에서 밝혀지는 것이네. 또한 댓글 반응을 직접 영어로 보니 인터넷 댓글들은 해석을 해보면 이세상 어디나 거기서 거기. 우리나라만 이렇다고 생각하면서 다른 나라는 마치 유토피아인양 착각하지 말아야한다.

      삭제
  4. 지금까지 삼성폰 홍보 알바생의 글이었습니다.

    답글삭제
  5. 그냥 피식 한번 해주고 갑니다.

    아이폰 5 관련글에 달리는 댓글 수(최저 1,000단위)와 갤럭시 노트 2(최고 약 500개)에 달리는 댓글 수의 차이가 있는데
    일부의 여론을 전체의 여론으로 바꾸는 말장난을 하시고 계시는 군요.

    답글삭제
    답글
    1. 그1000개 대부분이 욕인데요?
      피식하고 가실때 그쪽으로 가셔서 한번 읽어보세요.ㅎ

      삭제
    2. 객관성이라는거... 삼성기업 좋은기계 잘만드는 기업 맞는데, 너무 편파적이라는겁니다. 윗 포스팅에서 일부 번역하신거 같이, 1000개중에 10개라도 번역해서 같이 게시하셨다면 이런건 없을것 같네요. 그리고 윗 댓글에서 삼성이 외국에서 이미지가 나쁘지만은 않다라는걸 어필 하고싶으셨으면 차라리 게시글 윗단이나 아랫단에 명시해주시면 이런 자질구라한 말들 없을듯 하네요.
      왜 자국 기업 까겠습니까? 자국에서 들은 이야기가 많으니 더욱 그러한거고, 자국 기업이기에 안좋은점 더 빨리 고쳐 좋은 기업 되길 바라는것이죠.
      뭐, 요런거 하나있으면 달려드는 키보드 워리어 탓도 있지만...

      삭제
    3. 포스팅 아래부분은 애플에 대한 반응을 번역한거에요..

      삭제
    4. 애초에 자국기업들을 까고 싶어하는 것이 모든 나라 국민들의 속성인 것 같습니다. 한국에서 삼성을 욕하는 것이나, 미국사람들이 애플을 욕하는 것이나 크게 다를 바가 없어 보이는 군요. 이것으로 대중들은 객관적인 사실보다는 무리들의 반응을 따라가며, 정확한 사실보다는 한쪽으로 치우친 물타기를 즐긴다는 것을 알 수 있죠.

      삭제
  6. 미국 야후 들어가서 훑어보면 대강 나옴
    물론 애플빠도 상당히 있지만 대체로 분위기는 삼성 옹호

    답글삭제
  7. 애플이 신이냐. 애플빠들보면 광신도 같다니까.
    미국이야 자국이니 애플선호라지만...
    한국은 삼성, 애플을 떠나서 외국계 제품을 무조건 선호하는거 같아.
    그렇게 하면 자신이 좀 더 우월해보인다고 생각하나봐.
    삼성이든 애플이든 제품 자체를 비교해서 차이점을 가지고 비평해봐.
    외국사람들은 오히려 제품자체를 비교하기 때문에 삼성에 우호적이야.
    애플의 강압적이고 폐쇄적인 스타일을 누가 좋아하겠어.
    한국만 이상하다니까~

    답글삭제
  8. 갤3쓰는데아주좋음
    아이패드쓰는데최고임
    회사가 무슨상관이냐 기계만 좋으면되지

    답글삭제
  9. 국내 앱등이랑 국내 된장녀는 서로 굉장히 닮았지만, 또 서로 싫어하는 게 재밋어요.

    답글삭제
  10. ㄴ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답글삭제